헤드라인▽
보성군, '벌교갯벌 레저뻘배대회' 3년만에 개최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보성 벌교갯벌'로 놀러오세요
작성 : 2022년 08월 08일(월) 14:43 가+가-

[레저뻘배대회를 즐기는 체험객들. 사진=보성군 제공]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전남 보성군은 오는 27일 벌교읍 장양리 일원에서 '2022. 제7회 벌교갯벌 레저뻘배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벌교갯벌 레저뻘배대회'는 국가중요어업유산 제2호 보성 뻘배어업을 활용한 해양레저 스포츠 대회다. 코로나19로 3년 만에 재개하는 축제인 만큼 알찬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메인 행사인 레저뻘배대회 이외에도 갯벌 풋살대회, 갯벌 씨름대회 등 다양한 해양 레포츠와 짱뚱어, 칠게 등 갯벌 생물 잡기, 갯벌 보물찾기 등이 부대행사로 추진된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벌교 천상갯벌에서 국가중요어업유산 보성 뻘배를 활용한 이번 대회는 전국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해양레저스포츠"라면서 "올 여름 보성을 방문한 모든 분의 기억에 오래 남는 행사가 되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갯벌에서 꼬막 등 수산물을 채취하기 위한 어업인들의 이동 수단으로 사용되던 뻘배는 2015년 국가중요어업유산 제2호로 등록되었고, 레포츠 장비로 개발되어 지역을 찾은 관광객에게 호응이 높은 체험거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hktimes@hanmail.net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