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경북도농기원 육성 국화 '그린볼엔디', 고양국제꽃박람회서 장관상 수상
개화기간 빨라 생산비 절감, 고온기에도 화색 우수해 최고 호평
작성 : 2024년 05월 22일(수) 10:28 가+가-

[경북도농업기술원 구미화훼연구소에서 육성한 신품종 스프레이국화 ‘그린볼엔디’가 2024 고양국제꽃박람회에서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사진=경북도 제공]

[한국타임즈 최영호 기자] 경상북도농업기술원 구미화훼연구소에서 육성한 신품종 스프레이국화 '그린볼엔디'가 2024 고양국제꽃박람회 '화훼 신품종 콘테스트 부문'에서 가장 우수한 성적으로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지구환경과 꽃'이라는 주제로 지난 4월26일부터 5월12일까지 17일간 열린 고양국제꽃박람회는 실내외 화훼 전시, 국제어워드쇼 등 다양한 전시와 행사로 구성됐으며, 도 농업기술원을 비롯해 민간 육종가가 개발한 우수 신품종을 전시하고 국내 육성 기술을 홍보했다.

구미화훼연구소는 장미, 국화, 비모란 등 90여 종의 품종이 출품된 신품종 콘테스트에서 국화 '그린볼엔디' 등 총 9품종을 출품했으며, 화훼 수출 관계자, 화훼산업 종사자 등 품종평가 전문가와 일반인으로 구성된 평가위원들로부터 최고의 호평을 받았다.

장관상을 수상한 '그린볼엔디(Greenball ND)'는 녹색의 폼폰 화형으로 줄기당 착화수(작은 꽃의 수)가 10개이며, 고온에서 화색 탈색이 적고 개화소요일수가 7주 정도로 짧은 것이 특징으로 선명한 화색과 생산비 절감 효과로 국화 재배 농가의 선호도가 높다.

조영숙 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박람회 전시와 수상은 구미화훼연구소에서 육성한 국화 품종의 우수성을 국내외에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며, 앞으로도 다양하고 우수한 품종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조기 보급해 경북화훼산업의 경쟁력 확보에 큰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국타임즈 최영호 기자

sisa0439@nate.com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