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춘천시, 교통비 최대 53% 돌려받는 'K패스' 발급 독려
대중교통 이용 부담 경감 위한 K패스 시행
기존 알뜰교통카드 회원 카드 발급없이 전환 가능
작성 : 2024년 05월 10일(금) 10:53 가+가-

[춘천시청 전경]

[한국타임즈 춘천=김용수 기자] 강원 춘천시가 교통비의 최대 53%를 돌려 받을 수 있는 K패스 발급을 적극 독려하고 있다.

K패스는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및 서민․청년층의 대중교통 이용 부담을 줄이기 위해 도입, 지난 1일부터 시행되고 있다.

기존 알뜰교통카드 사용자도 손쉽게 K-패스로 전환해 사용할 수 있다.

월 15회 이상 K패스를 사용해 대중교통을 이용하면 지출 금액의 일정 비율(이용계층에 따라 20~53%)을 월 최대 60회까지 적립할 수 있다.

적립된 금액은 다음 달에 돌려받는다. 환급 비율은 일반 20%, 19~34세 청년층 30%, 저소득층 53%다.

춘천 시내버스 카드 요금 1,550원 기준으로 월 60회를 이용하면 일반은 월 1만8,600원을 돌려받을 수 있는 셈이다.

특히 별도의 모바일 앱을 활용해 출발과 도착 기록을 해야 했던 기존 알뜰교통카드의 이용 불편을 대폭 개선했다.

기존 알뜰교통카드 회원은 알뜰교통카드 앱 또는 누리집을 통해 K-패스 회원 전환 후(2024.6.30.까지 전환 가능) 별도 발급 없이 이용하면 된다.

신규 회원은 각 카드사에서 K-패스 신청 후, K-패스 앱 또는 누리집을 통해 회원가입한 후 사용하면 된다.

카드발급 카드사는 신한, 우리, 하나, 삼성, KB국민, NH농협, BC(기업, 케이뱅크, 광주은행), 이동의즐거움, DGB유페이다.

시 관계자는 "K패스는 전국 어디에서나 사용할 수 있는 만큼 많은 시민이 발급을 받아 혜택을 누리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춘천시는 지난 2021년 강원특별자치도내 최초로 알뜰교통카드를 도입하는 등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

특히 올해 대중교통 활성화 계획을 발표하고, 춘천의 대중교통 수준을 전국 상위권으로 끌어올릴 방침이다.
한국타임즈 김용수 기자

tjqjswndxn@hanmail.net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