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경북도, 지역 대학생과 함께하는 '청년톡톡 토론회' 개최
저출생 극복, 지역인재 수도권 유출 등 청년들의 해결책 제시방안 청취
작성 : 2024년 04월 09일(화) 12:51 가+가-

[지난 4일 영남대 행정학과 신입생·재학생들과 함께하는 청년톡톡 토론회를 개최했다. 사진=경북도 제공]

[한국타임즈 최영호 기자] 경상북도는 지난 4일 도청 다목적홀에서 '지역대학생과 함께 하는 청년톡톡 토론회'를 개최했다.

영남대학교 행정학과 신입생 및 재학생 90여명이 참여한 이날 토론회는 미래의 행정학도에게 공직 문화와 행정 현장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다양한 아이디아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에서는 '저출생과 전쟁본부 TF팀'의 저출생 관련 시책소개와 '청년톡톡 토론회'로 진행했다.

토론회에 참석한 학생들은 '청년시각에서 바라보는 대한민국 저출생 문제'와 '지방대학생들의 눈으로 본 지방청년 서울 유출 문제'에 대한 주제를 가지고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나누었다.

토론회 1부 순서인 '청년 시각에서 보는 대한민국 저출생' 부문 에서는 향후 결혼 후 출산 의향과 그 이유에 대한 학생들의 의견을 중심으로 토론이 펼쳐졌다.

저출생 문제가 얼마나 심각한 문제로 인식되는지, 특히 지역사회에 미치는 영향은 무엇인지에 대해 논의하고, 중앙정부나 지방정부에 어떠한 정책적 개선을 요구하는지에 대해 의견을 주고 받았다.

2부에서는 '지방청년 서울행, 어떻게 볼까?' 주제로 수도권과 비수도권(경상북도) 간의 격차에 대한 인식을 중심으로 토론이 이루어졌다.

지방대학에 대한 인식과 지역대학이 지역사회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학생들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으며, 지역사회 및 지자체 정책에 대한 학생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들으며 이번 토론회를 마무리했다.

정성현 경북도 지방시대정책국장은 "오늘 토론회를 통해 지역대학생들의 저출생, 수도권 전입문제에 대해 솔직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면서 "학생들의 다양한 시각과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바탕으로 저출생 문제해결과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여러 방안을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국타임즈 최영호 기자

sisa0439@nate.com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