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하이트진로, 취약계층 이동차량 지원사업 진행
일반차량 10대, 장애인 휠체어 리프트 차량 2대 등 총 12대 지원 예정
9년째 취약계층 이동성 보장을 위한 차량 기증 활동 이어가
작성 : 2023년 05월 17일(수) 11:05 가+가-

[하이트진로는 취약계층의 이동성 보장을 위해 올해도 이동차량 지원사업을 이어간다.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한국타임즈 최영호 기자] 하이트진로는 취약계층의 이동성 보장을 위해 올해도 이동차량 지원사업을 이어간다고 밝혔다. 2015년 시작한 이동차량 지원사업은 9년째를 맞이한다.

지난 15일부터 6월4일까지 하이트진로 홈페이지에서 지원기관 공모를 진행한다. 서울, 경기, 부산, 광주 지역 내 사회복지기관이 대상이며, 서류심사 및 현장 실사 등을 통해 오는 8월 최종 기관을 선정할 예정이다.

이동차량은 독거 노인 및 재가 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되며, 주거지역에 좁은 길이 많은 점을 감안해 경차(기아자동차 레이)를 지원한다.

이동차량 지원사업은 매년 '하이트진로 챔피언십' 골프대회 참가 선수들의 후원금이 더해져 이뤄진다.

올해는 일반 차량 10대와 휠체어 리프트 개조 차량 2대를 포함해 총 12대를 전달한다. 보다 많은 곳에 도움을 주고자 지난해 대비 2대를 증차했다. 올해 12대를 포함 9년간 총 66대의 차량을 후원하게 된다.

하이트진로 김인규 대표는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주변 이웃에 더 많은 관심을 갖겠다"며, "이웃을 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통해 100년 기업으로서의 책임과 역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국타임즈 최영호 기자

sisa0439@nate.com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