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클래식 음악회 '남도국제음악제', 담양 담빛음악당서 열린다
13일, 도쿄프라임심포니오케스트라와 세계 정상급 클래식 스타들의 공연
작성 : 2023년 05월 09일(화) 14:37 가+가-

[2023 남도국제음악제 포스터]

[한국타임즈 장석호 기자] 제14회를 맞는 전남의 대표 클래식 페스티벌 '남도국제음악제'가 오는 13일 오후 7시30분부터 담양군 추성경기장 담빛음악당 무대에서 개최된다.

담빛음악당 개관 기념으로 열리는 이번 공연은 (사)누림이 주최, 전라남도와 담양문화재단이 후원하며, 국제적인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도쿄프라임심포니오케스트라와 세계 정상급 클래식 스타들의 멋진 공연이 펼쳐진다.

프랑스 브장송 국제 지휘 콩쿠르 우승자이자 아시아를 대표하는 지휘자 소가 다이스케(일본)가 지휘를 맡으며, 피아노 아그니에슈카 브르와(폴란드)와 소프라노 김아람, 테너 최승원이 멋진 하모니를 선사한다.

도쿄프라임심포니오케스트라는 1997년 창단된 이래 아시아 여러 국가들과 우호 증진 및 문화예술 교류 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한국을 비롯한 국내외 다수의 클래식 페스티벌에서 연주회를 진행하며 수준 높은 음악회로 호평받고 있다.

한편, 이번 공연은 관방제림을 병풍 삼아 숲 속에서 진행되는 야간 클래식 음악회로, 잔디밭 위 편의시설을 마련해 가족과 연인, 친구와 함께 편히 음악을 감상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국타임즈 장석호 기자

hktimes5@hanmail.net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