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목포대, '코로나19 확산방지' 벚꽃 명소 도림캠퍼스 출입 통제
작성 : 2020년 04월 03일(금) 02:47 가+가-

[목포대학교 방문 자제 플래카드. 사진=목포대 제공]

[한국타임즈 김현숙 기자] 지난 4월1일 목포대학교(총장 박민서)가 지역의 벚꽃 명소인 도림캠퍼스를 개방하지 않기로 하고 4월12일까지 출입을 통제한다고 밝혔다.

이는 벚꽃 개화기를 맞아 많은 나들이객의 대거 방문이 예상돼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내린 결정으로, 목포대학교에서는 주말에 나들이객은 물론 교직원과 학생까지 교내출입을 통제하고 이를 위해 주말 특별근무조를 편성·운영할 예정임을 알렸다.

한편, 목포대학교는 사회적 거리두기의 적극적인 실천으로 지난 3월25일부터 본관 건물의 출입을 통제하고 방문자 전원의 체온측정, 마스크 착용, 손씻기 홍보, 퇴근 후 모임 및 회식 금지 등을 실시해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목포대학교 박민서 총장은 "'코로나19'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불가피하게 캠퍼스 출입통제를 결정한 만큼 지역민들의 양해와 적극적인 협조를 구하며, 올해는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방문을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국타임즈 김현숙 기자

hktimes5@hanmail.net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