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하이트진로, '진로' 제로슈거 소주 부문 판매 1위
5년간 누적판매 19억병, 참이슬과 함께 대표 소주 브랜드로 자리매김
국내 주류 브랜드 중 가장 많은 팔로워수(73.1만)로 MZ세대 공감 얻어
작성 : 2024년 04월 26일(금) 15:58 가+가-
[한국타임즈 최영호 기자] 하이트진로는 올해 출시 5주년을 맞은 두꺼비 소주 '진로'가 제로슈거 소주 부문 판매 1위를 기록하며 업계를 선도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진로는 지난 5년간 누적판매 19억병을 돌파(4/15 기준), 1초에 13병꼴로 판매되는 등 참이슬과 함께 국내 대표 소주 브랜드로 성장했다.

이 같은 성장 배경에는 '지난해 1월 제로슈거 리뉴얼 단행', '소비자 니즈에 맞춘 팩 소주, 페트 소주 출시', '핑크라벨 등 한정판 에디션으로 젊은층 공략', '캐릭터 굿즈 출시 선도, 이슈화', '이종 업계와 다양한 협업 활동' 등으로 소비자와 소통에 노력한 것이 주효했다는 평이다.

실제 진로는 주류 A사의 제로슈거 제품 매출액 대비 70% 높은 판매 차이로 제로슈거 소주 매출 부문 1위를 기록, 소주시장에서 확실한 존재감을 보여줬다.

특히, 진로 출시와 함께 소주업계 최초로 두꺼비를 활용한 캐릭터 마케팅을 진행해 소비자 소통을 이어왔다. 현재 SNS 인스타그램에서 국내 주류 브랜드 중 가장 많은 팔로워수(73.1만)로 MZ세대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하이트진로는 소비자가 공감할 수 있는 마케팅 활동으로 소주 시장 내에서 신제품 진로골드와 함께 대세감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진로와 두꺼비 캐릭터를 꾸준히 사랑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소비자 접점에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서 대표 소주 브랜드로서의 대세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9년 4월 출시한 진로는 뉴트로 컨셉으로 젊은 층을 집중 공략하는 동시에 트렌드를 반영한 깔끔한 목넘김과 맛으로 빠르게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또한, 소주업계 최초로 두꺼비를 활용한 캐릭터 마케팅을 도입해 지금까지 인기를 끌고 있다.
한국타임즈 최영호 기자

sisa0439@nate.com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