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광양농협, '농촌 다문화 학생 희망 장학금' 전달
농업인 다문화 가정 자녀 20명, 총 1,000만원 수혜
작성 : 2024년 04월 25일(목) 14:36 가+가-

[광양농협 허순구 조합장이 농촌 다문화 학생 희망 장학금을 전달했다. 사진=광양농협 제공]

[한국타임즈 광양=권차열 기자] 광양농협이 지난 24일 '농촌 다문화 희망 장학금'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다문화 학생 희망 장학금은 농협재단의 지원을 통해 광양 관내 초·중·고등학교에 재학중인 농촌 다문화 가정을 대상으로 농촌지역사회 인재육성을 통한 농업·농촌의 차세대 리더를 양성하고, 농업인 다문화 가정의 교육비 경감을 통한 안정적인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장학금 전달식에는 광양 관내 초·중·고등학교에 재학중인 농업인 다문화 가정 자녀 20명을 선발해 각 50만원씩 총 1,0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광양농협 허순구 조합장이 농촌 다문화 학생 희망 장학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광양농협 제공]
허순구 조합장은 "이번 희망 장학금을 통해 다문화 가정의 학생들이 꿈과 희망을 실현해 나가는 작은 디딤돌이 되길 기원한다."며 "다문화 가정 학생들이 이 지역 구성원으로 자리 잡아 사회에 꼭 필요한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은 관심을 갖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농협은 매년 지역 다문화여성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다문화 여성대학 운영', '결혼이민여성 취업전문 자격증 취득 지원', '1:1 멘토·멘티 활동', '결혼이민 여성 상담사 운영', '다문화 가정 모국방문 지원' 등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위해 다양한 복지사업을 아낌없이 지원하고 있다.
한국타임즈 권차열 기자

chadol999@hanmail.net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