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가을 정취 만끽 '국향대전'과 함께 함평서 힐링 여행
함평엑스포공원 내 국향대전 11월5일까지 진행
드론 라이트 쇼, 돌머리해수욕장 낙조, 자동차극장 등 다양한 볼거리
작성 : 2023년 10월 19일(목) 14:06 가+가-

[2023 대한민국 국향대전이 10월20일부터 11월5일까지 함평엑스포공원 및 함평읍 일원에서 개최된다. 사진=함평군 제공]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올 가을 전라남도 대표 가을 축제인 '대한민국 국향대전'이 열리는 함평으로 힐링 여행 어떠세요

가을 함평은 너른 들녘을 가득 채운 국화꽃과 대형 조형물, 국화 전시는 물론, 축제장 인근의 함평천지길, 돌머리해수욕장 낙조, 자동차극장 등 관광객이 주‧야간 머무를 수 있는 다양한 볼거리와 쉼과 힐링을 누릴 수 있는 많은 것들이 마련돼 있다.

먼저, 2023 대한민국 국향대전이 10월20일부터 11월5일까지 17일간 함평엑스포공원 및 함평읍 일원에서 개최된다.

이번 국향대전을 위해 함평 엑스포공원에는 선물상자 애드벌룬, 꽃다발, 거울 포토죤, 꿈나무 희망 나무 등 74점의 국화조형물이 설치됐으며, 180여 점의 명품 국화 분재전시관, 황금박쥐전시관, 친환경농업관 등 9개 전시관을 운영한다.

특히, 국향대전 기간 개최되는 드론 라이트 쇼는 최대 600대의 드론이 나비, 황금박쥐, 돌머리해수욕장 전경 등을 연출해 엑스포공원 밤하늘 수놓는다.

드론 라이트쇼는 축제 기간 중 토요일(20일, 28일, 11월3일) 3회 실시며 저녁 7시에는 드론 군무쇼가 엑스포공원 중앙광장에서 펼쳐진다.
[(위)드론라이트쇼, (아래)자동차극장. 사진=함평군 제공]
아울러, 이번 국향대전과 함께 즐기면 배가 되는 특별 기획전이 함평군립미술관에서 개최된다.

이번 기획전은 '재현과 상상의 경계', '윤현식_흔적'이라는 주제로 국향대전 개막날인 10월20일부터 12월10일까지 개최되며 독창적이고 수준 높은 작가들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또 눈과 마음이 힐링할 수 있는 장소인 돌머리해수욕장은 엑스포공원 근처에 있으며 1㎞의 은빛 백사장과 넓은 소나무숲이 어우러져 천혜의 절경을 자랑한다.

목재 데크로 조성된 길이 405m의 갯벌탐방로와 바닷물이 빠지면 광활하게 펼쳐진 갯벌을 보며 생기와 활력을 느낄 수 있다.

돌머리해수욕장은 특히 해 질 무렵 만나볼 수 있는 환상적인 낙조가 일품이다. 서해안의 황홀한 낙조를 카메라 앵글에 담기 위해 많은 사진작가들이 몰려드는 명소이기도 하다.

저녁 시간에는 '함평자동차극장'으로 발걸음을 옮겨, 영화 한 편을 감상하는 것은 어떨까. 자동차극장은 2개 상영관(나비관·황금박쥐관)을 운영 중이며 매주 신작 영화를 상영한다.

자동차극장을 이용한다면 빼놓을 수 없는 재미가 있다. 내 마음대로 골라먹는 재미, '먹방'이다. 영화 시작 전 음식 배달이 가능하기 때문에 영화 감상과 동시에 자유롭게 간식도 먹으며 마치 집에서 보듯이 편안하고 즐겁게 영화를 볼 수 있다.

함평자동차극장 공식 홈페이지(hpcc.moonhwain.net)를 통해 사전 온라인 예매가 가능하며, 상영 일정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이상익 군수는 "올 가을 2023 대한민국 국향대전과 함께 함평에서 돌머리해수욕장, 자동차 극장 등 볼거리‧즐길거리를 마음껏 누리며 행복한 시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hktimes@hanmail.net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