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광주 광산구, 여성폭력추방주간 맞아 성매매 방지 합동점검
민·관·경·소방 합동…첨단지구 일대 유흥주점 단속
작성 : 2022년 11월 25일(금) 19:43 가+가-

[성매매 방지 합동점검. 사진=광산구 제공]

[한국타임즈 장석호 기자] 광주 광산구가 여성폭력추방주간(11월25일~12월1일)을 맞아 지난 24일 관내 유흥주점을 대상으로 성매매 방지 야간 합동점검을 펼쳤다.

이날 광산구, 광산경찰서, 광산소방서, (사)광주여성인권지원센터, 광산구 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과 첨단지구 일대 유흥주점 30개소를 지도 점검했다.

점검은 10여 명이 2개 반을 이뤄, 성매매 방지 게시물 부착 여부, 성매매(알선)행위, 불법 건출물 여부, 청소년 출입 여부, 소방 안전점검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단속했다.

또한, 숙박업소와 마사지업소를 대상으로 음란행위 방지 캠페인을 펼치고, 성매매 방지·피해자 지원제도 홍보물을 배포했다.

광산구 관계자는 "여성폭력추방주간을 통해 성매매 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제고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여성폭력이 발생하는 다양한 영역에 대한 지속적인 점검과 관심으로 폭력이 없는 안심 광산구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국타임즈 장석호 기자

hktimes5@hanmail.net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