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춘천시, 공직자 대상 심폐소생술 훈련
심정지 환자 발생시 직원 대처 능력 향상
작성 : 2022년 11월 16일(수) 09:53 가+가-

[춘천시청 전경]

[한국타임즈 춘천=김용수 기자] 춘천 공직자 1,800여명이 심폐소생술 교육을 받는다. 최근 발생한 이태원 사고에 따라 심정지 환자 발생시 시 직원의 대처 능력 향상을 위한 선제 조치다.

강원 춘천시는 공직자 1,800여명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훈련을 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먼저 오는 25일과 11월30일에 시청 대회의실과 다목적회의실에서 각각 심폐소생술 교육을 한다.

교육은 춘천소방서, 춘천 CPR지킴이, 의용소방대 등 30여명의 협조를 받아 이론교육 및 심폐소생술 실습(심폐소생술용 실습 인형 사용) 등으로 진행된다.

이와 함께 오는 24일에는 안전한국훈련의 일환으로 시청 지하상가 중앙광장에서 일반시민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교육이 열린다.

시 관계자는 "향후 민간 사회단체 종사자들에 대한 심폐소생술 교육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심폐소생술 순서와 방법은, 의식/호흡 확인 및 주변 도움 요청→가슴 압박 30회(분당 100~120회, 약 5cm 이상의 깊이)→기도 개방 및 인공호흡 2회→무한 반복이다.
한국타임즈 김용수 기자

tjqjswndxn@hanmail.net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