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김해시, 제15회 김해미술대전 입상작 전시회 개최
대상은 강미진 작가의 '설레임' 선정
작성 : 2022년 10월 24일(월) 08:41 가+가-

[제15회 김해미술대전 입상작 전시회-대상 수상작(설레임-강미진). 사진=김해시 제공]

[한국타임즈 김해=윤경숙 기자] 김해시는 제15회 전국공모 김해미술대전 입상작 전시회를 지난 18일부터 10월29일까지 김해문화의전당 윤슬미술관 제1, 2전시실에서 개최한다고 전했다.

김해시가 주최하고 (사)김해미술협회, 김해미술대전 운영위원회가 주관하는 제15회 김해미술대전은 지역예술문화의 발전을 모색하고 가야문화에 대한 전국적 관심과 저변을 확대해 '가야왕도 김해'의 위상을 널리 알리고 지역미술인들에게는 창작의욕 고취를, 시민들에게는 전문적이고 다양한 미술작품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개최되는 '전국공모 미술대전(官展)'이다.

시에 따르면 올해는 3개 분야(평면, 입체, 서화) 10개 부문(서양화, 한국화, 수채화, 민화, 공예, 디자인, 조소, 서예, 서각, 문인화)에 전국적으로 총798점의 미술작품이 접수됐으며 심사위원회의 1, 2차 작품심사 결과, 대상인 김해시장상은 평면분야(서양화 부문) 강미진(여/부산) 작가의 '설레임'에 영예가 돌아갔다.

최우수상에는 한국화 부문에서 권혁선(여/김해) 작가의 '어울림'이 선정되어 대상은 300만원, 최우수상은 1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그 외에도 신진작가들의 수작들이 많이 출품되어 우수상 10점, 특별상 32점, 특선 171점, 입선 282점 등 총497점이 입상작으로 선정됐다.

김해문화의전당 윤슬미술관에서 1부 전시(대상 및 서예, 서각, 문인화, 한국화, 공예, 디자인, 민화 등 209점)는 지난 18일부터 23일까지 진행됐으며, 2부 전시(대상 및 서양화, 수채화 등 280여점)는 25일~29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심사를 총괄한 이영길 심사위원장은 "대상작품인 '설레임'은 평범한 소재인 해바라기를 바라보는 작가의 시점을 극단적인 명암의 대비와 현대미술의 함축적인 조화로 잘 표현한 수작이다"라고 심사평을 남겼다.

또한 홍태용 김해시장은 "올해 15회째를 맞이하는 김해미술대전을 통해 앞으로도 지역의 문화예술을 선도하고 발전시켜 문화와 예술로 행복한 일상이 함께하는 문화도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국타임즈 윤경숙 기자

baram3744@naver.com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