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정의당 광주시당, 아파트 붕괴사고 거리 캠페인
현대산업개발 퇴출, 광주시장·구청장 책임, 중대재해재처벌법 강화
작성 : 2022년 01월 19일(수) 17:42 가+가-

[정의당 광주시당은 19일 오전 화정동 아파트 붕괴사고 관련 거리 캠페인을 진행했다. 사진=정의당 광주시당 제공]

[한국타임즈 김명숙 기자] 정의당 광주시당이 19일 오전 광주 전역에서 화정동 아파트 붕괴사고 책임을 묻는 출근 거리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정의당 광주시당은 "안타까운 사고가 일어난지 1주일이 지났으나 아직도 현장에서 사고수습은 더디기만 하다"면서 "7개월 전 학동참사에서 제대로 반성하지 않고 또다시 이런 사고를 일으킨 현대산업개발과 이를 방조한 광주시장, 구청장의 책임을 묻기 위해 거리로 나섰다"고 설명했다.

한편, 지난 11일 발생한 광주 서구 화정동 아파트 붕괴사고로 6명이 실종돼 현재까지 사망자 1명, 실종자 5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한국타임즈 김명숙 기자

igj8022@hanmail.net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살림단상 기자수첩 칼럼/기고 집중인터뷰
특집/이슈 NGO소식 캠퍼스소식 법조소식
한국타임즈 PC버전
검색 입력폼